thumbimg

<최무웅 칼럼> 제4차 산업혁명시대-과학자의 세상
현재의 세상을 디자인하고 편리하게 만든 사람은 과학자들이라고 말하고 싶다. 과학자는 세상을 쉽게 디자인하고 사람에게 행복을 주는 과학적 행동이다. 그러므로 과학자는 항상 새로운 것을 미래형으로 만들거나 현재가 불편한 것을 편리하게 만드는 동적 사고의 집합이다. 그러므로 ... 2018.07.13 [조원익 기자]

thumbimg

헌법개정 ⑤ 새 헌법의 중심사상(1)
지금까지 늑장 부린 제20대 국회 후반기(2018.6-2020.5)의 원구성이 조만간 이루어진다. 무엇보다 국회의 정상화는 반가운 소식이다. 남북문제 및 국제관계, 경기부양, 미국의 보호무역 대책, 일자리 대책 등 국내외 긴박한 시기로 앞으로 국회의 역할이 중요하다.2 ... 2018.07.12 [조원익 기자]

thumbimg

<송일훈 칼럼> 미야모도 무사시(宮本武藏)의 『五輪書』에 보이는 만리일공(萬理一空)을 접한 최배달의 무도사상(1)
일반적으로 ‘모든 이치가 하나의 공’이라는 뜻으로 해석되는 ‘만리일공(萬理一空)’이란 용어는, 오늘날 일본 검도계에서 검성(劍聖)으로 존숭 받고 있는 미야모도 무사시(宮本武藏) (1584~16421)의 저서 <병법35개조>에서 처음으로 등장했다. 그러나 이 ... 2018.07.11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It could be your worse불행 중 다행입니다.불행은 영어로 unhappiness나 misfortune 그리고 unhappy나 unlucky 라고 한다. 하지만 다행은 이와 반대되는 뜻으로 un 만 빼면 다행 또는 행운, 행복의 뜻이 된다. 그렇다면 불행 ... 2018.07.11 [조원익 기자]

thumbimg

<최무웅 칼럼> 제4차 산업혁명시대-공유혼
공유혼(共有婚)이란 남녀가 현재와 같은 방법으로 결혼을 하고 함께 살면서 자유롭게 타인과도 결혼한 것처럼 지내는 것, 즉 오피스 와이프와 오피스 허스밴드 관계와 같이 나이 불문, 조건 불문, 오직 서로 맘에 들면 언제라도 맘에 안들면 언제라도 헤여지는 관계의 결혼생활 ... 2018.07.10 [조원익 기자]

thumbimg

<최무웅 칼럼> 제4차 산업혁명시대-Nano 침
현재 인간이 바라는 것은 첫째 장수, 둘째 건강, 셋째 항로 이지만 과거시대보다는 100세 시대가 되어 모두 장수하고 150살을 희망하고 있다. 건강은 우선 신체가 필수로 요구하는 성분을 자유롭게 섭취하여 아주 건강한 90세도 젊은 사람 과 팔씨름하여 이길 수 있어 아 ... 2018.07.05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That sounds grating on my ears!그 소리 정말 귀에 거슬리네요!영어에 that sound is inviting my eye 라는 말이 있다. 그냥 쉽게 that sounds inviting me 라고도 한다. 이 말을 해석하면 귀가 솔깃해지는 말 ... 2018.07.05 [조원익 기자]

thumbimg

<송일훈 칼럼> 신라 화랑도의 역사 흔적을 찾다(3)
17세기에 정립된 일본 무사단의 중추가 미나모토(源)가문이다. 또한 그들이 신라계 도래인이었다. 신라명신과 동일한 팔번신이 씨조와 무신이었다는 점을 생각하면 무사도의 원류는 신라의 화랑도이다.일본 무사도에서 강조되는 덕목은 의·용·인·예·성·명예 등이다. 그러나 그런 ... 2018.07.04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Hey! What are friends for?야! 친구 좋다는 게 뭐냐?한번만 봐주세요! 라고 할 때는 어떻게 할까? 그들은 give me a break 라고 하거나 please have a heart 라고 한다. 교통경찰에게 걸려서 한번 봐달라고 할 때도 이렇게 쓰 ... 2018.07.02 [조원익 기자]

thumbimg

<최무웅 칼럼> 제4차 산업혁명시대-공동육아시대 도래
공동육아란 싱글 맘, 싱글 파가 자식을 양육하는 것을 말하는 것이다. 그러므로 지금까지의 가족구성단계는 양부모가 자녀를 기르는 것을 전통적이라 한다면, 제4차 산업혁명시대는 결혼의 가치를 보편적 가지로 보지 않고 아이만 낳은 엄마, 아빠가 육아하는 방법이다.3.0시대적 ... 2018.07.02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I think I haven’t lived내 생각에는 인생을 헛 살은 것 같아!Have + not는 haven’t이다. I haven’t lived는 살지 않았다 이다. 유추해석은 어떻게 할까? 살지 않았다 이니 결국 인생을 헛 살았다 라고 할 때 이 같은 표현을 쓰는 ... 2018.06.28 [조원익 기자]

thumbimg

‘한국중·고등학교용무도연맹’ 2018 전국용무도대회의 세계무도로서 비전과 전망
용인대학교는 1953년 시대적 혼란기에 구국의 일념으로 무도계의 지도자들이 뜻을 모아 지도자양성의 목적으로 유도대학을 설립한다. 이후 격기학과에 태권도, 씨름, 검도, 합기도, 레슬링, 복싱의 전공 등을 신설하기도 한다. 이는 한국의 전쟁직후인 혼란기에 상무정신의 기 ... 2018.06.27 [조원익 기자]

thumbimg

<조규상 칼럼> 헌법개정 ④ 참여 민주제
요즘 여론이 주목하는 “청와대 국민청원 및 제안”은 취지는 좋지만 아무런 법적 근거도 없다. 이는 국정 현안 관련 30일 동안 20만 명 이상의 국민이 추천하면 정부 및 청와대 관계자가 답한다는 제도다. 이에 대한 민주주의 발전인가 아니면 퇴보인가 논란이 있다. 왜냐하 ... 2018.06.26 [조원익 기자]

thumbimg

<최무웅 칼럼> 제4차 산업혁명시대-자율자동차 누구나 생산자 시대
자동차는 거대한 재벌이 거대한 자본을 들여 생산하는 공장에는 조립하는 사람들이 수 천명이 이라는 전근대적 방법이 4.0 시대엔 삐그덕 대는 현상은 그 방법이 시대에 맞지 않는다는 신호라고 볼 수도 있다. 2018년에 들어오면서 생산을 위해 일하는 시간과 3교대 판매 등 ... 2018.06.26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I think I haven’t lived내 생각에는 인생을 헛 살은 것 같아!Have + not는 haven’t이다. I haven’t lived는 살지 않았다 이다. 유추해석은 어떻게 할까? 살지 않았다 이니 결국 인생을 헛 살았다 라고 할 때 이 같은 표현을 쓰는 ... 2018.06.22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You must not take his power lightly!그의 힘을 과소평가해서는 안 된다!과소평가가 영어로 뭘까? Underestimate를 과소평가 라고 한다. Estimate는 견적이다. 견적서를 estimate 라고도 한다.그래서 under는 아래로 추산 ... 2018.06.20 [조원익 기자]

thumbimg

<송일훈 칼럼>제20회 고양시장배 체급별 유도대회 생활체육으로서 자리매김하다.
'꽃보다 아름다운 사람들의 도시' 고양시에서 유도저변확대와 생활체육으로서 유도보급에 지대한 공헌을 한 이성수 회장을 만나보았다.그는 한·일 청소년 유도 교류대회를 통해 국제한류문화를 알리는 전령사 역할까지 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2018년 6월 16일 ... 2018.06.18 [조원익 기자]

thumbimg

<최무웅 칼럼> 제4차 산업혁명시대-미래의 첨단기술 소재
미래의 첨단 기술은 비상식적이 기술이 각광을 받는 시대가 도래한다고 예측가능 하다. 이렇게 구분하면 현재는 상식적인 기술인 것 같아도 조금 생각해보면 비상식적 기술이라고 말하고 싶다.그러므로 4.0에서 5.0시대는 모두 다 비상식적 기술이 된 것은 상식적인 기술은 이제 ... 2018.06.18 [조원익 기자]

thumbimg

<우보현 칼럼> 우보현의 빅잉글리쉬
He used every means to be success!그는 성공을 위해서는 모든 수단을 썼다(강구했다)수단과 방법, 수단을 쓰다 라고 할 때 수단은 영어로 means, way, measure, method 등 여러 가지가 있다. 하지만 온갖 수단을 쓰다 라고 한 ... 2018.06.18 [조원익 기자]

thumbimg

<조규상 칼럼> 헌법개정 ③ 민주적 정당성
역사는 가정이 허용되지 않지만 이런 생각을 해본다. 만약 대한제국 말에 국권을 잃을 당시에 헌법과 의회가 있었다면 어떨까. 누구나 알다시피 을사늑약은 이토 히로부미가 고종황제와 대신을 회유·협박해 각료 8명 가운데 5명 찬성으로 채결한 조약이었다. 당시 대한제국이 헌법 ... 2018.06.15 [조원익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