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년(’18년도)대비 국비 20억원(30%) 증가한 “86억원” 확보
산림분야 신산업화 육성과 산림자원 가치증진 계기마련

[세계로컬핫뉴스] 충북도, ‘19년도 산림분야 공모사업 풍작에 싱글벙글

이장성 기자 | news@thesegye.com | 입력 2018-11-08 22:27:26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충북=세계타임즈 이장성 기자] 충북도는 올해(1~10월) 내년도 산림분야 중앙부처 공모사업에 응모하여 임산물 수출특화단지 육성, 숯 산업단지 조성 등 13개 사업, 국비 86억원(총 175억원 규모)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는 전년도(΄18년)와 비교하면 30%(20억원)가 증가한 금액이다.

 

이러한 실적을 이루어낸 것은 연초부터 중앙부처 공모사업에 대한 지원조건, 우선순위 검토 등 철저한 사전 준비와 최적의 사업계획 수립으로 타당성, 적합성, 효과성 등을 적극 부각하여 시‧군과 연계 공동 대응한 결과이다.

 

선정된 주요 공모사업을 살펴보면 보은군의 임산물 수출특화단지 육성 10억원, 진천군의 숯 산업단지 조성 10억원, 제천시의 목재산업단지 조성 10억원을 확보하는 한편, 임산물 가공산업 활성화(제천, 5억원), 임산물 산지종합유통센터(음성, 5억원), 미세먼지 저감숲 조성(청주‧음성, 23억원), 미선나무 식품화사업(괴산, 3억원) 등을 확보함으로써, 산림분야 신산업 육성과 일자리창출, 지역경제 활성화 견인과 산림자원 가치증진에 공헌할 것으로 기대된다.

 

지용관 충청북도 산림녹지과장은 “올해 남은 기간 동안(11~12월) 중앙부처에서 시행할 공모사업에 우리 도에서 계속 선정 될 수 있도록 준비하여 국비 확보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세계타임즈.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카카오톡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 daum
이장성 기자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